스마트디바이스

갤럭시S2, 보이스 토크로 말문을 열다

분류: 스마트폰/갤럭시 S2 작성일: 2011.10.26 06:30 Editor: 칫솔(chitsol)


국내에 출시된 갤럭시 S2가 외국에 출시된 것과 다른 한 가지가 있었다. 보이스 토크(Voice Talk)가 적용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보이스 토크는 이용자의 음성으로 갤럭시S2의 기능을 실행하고 음성으로 안내해 주는 것으로, 갤럭시 S2를 처음 발표할 당시 동영상으로 소개된 적이 있었다. 애석하게도 이 기능이 국내 출시 때 빠지긴 했으나 갤럭시S2를 출시한 삼성전자는 보이스 토크의 한글화를 마치면 서비스를 하겠다고 공언했던 터였다. 그리고 보이스토크가 지난 주 삼성 앱스에 공개되었다.

갤럭시S2, 보이스 토크, Voice Talk, 삼성앱스, 무료 어플, 어플
지금 삼성 앱스에 접속하면 보이스 토크(voice talk for galaxy s2) 앱을 바로 찾을 수 있다. 보이스 토크를 설치하면 음성 대화와 음성 명령이라는 두 개의 앱이 자동 설치된다.

갤럭시S2, 보이스 토크, Voice Talk, 삼성앱스, 무료 어플, 어플

음성 명령은 음성 대화보다는 단순하다. 음성 명령 앱을 실행한 뒤 '누르고 말하기' 버튼을 누른 정해진 규칙에 따라 말을 하면 그 문장을 해석해 갤럭시S2가 필요한 기능을 실행한다. 예를 들어 버튼을 누른 뒤 '통화 홍길동'이라고 말하면 주소록에 있는 홍길동의 연락처를 찾아 알아서 전화를 건다.

어떻에 말로 지시를 해야 하는지는 위쪽에 표시되어 있는 안내문을 왼쪽이나 오른쪽으로 밀어내면 확인할 수 있다.

갤럭시S2, 보이스 토크, Voice Talk, 삼성앱스, 무료 어플, 어플
음성 명령은 단순히 해야할 일을 말로 지시하는 것에 불과한 반면 음성 대화는 이용자가 내린 명령에 대해 기계적이긴 해도 어느 정도 갤럭시S2와 반응을 지켜볼 수 있다. 일단 이 앱을 실행한 뒤 아래의 '누르고 말하기' 버튼을 누르지 않고 "하이 갤럭시"라고 말하면 갤럭시S2가 어떻게 하겠냐고 물어보며 지시를 기다린다.

갤럭시S2, 보이스 토크, Voice Talk, 삼성앱스, 무료 어플, 어플갤럭시S2, 보이스 토크, Voice Talk, 삼성앱스, 무료 어플, 어플

이때 내리는 음성 명령은 앞서 음성 명령과 비슷하지만, 꼭 명령을 다 알고 말을 할 필요는 없다. 예를 들어 누군가와 통화를 해야 한다면 '통화 홍길동'이 아니라 '통화' -> '홍길동' -> '휴대폰' 이런식으로 갤럭시S2의 반응을 받으면서 입력해도 된다. 메시지도 마찬가지. '메시지' -> '홍길동' -> '보낼 내용' -> '보내기' 같은 순서로 입력해도 된다. 이때 각 단계를 진행할 때마다 갤럭시S2가 지시할 내용을 물어보기 때문에 그 때마다 말하는 것이 입력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

더불어 갤럭시S2의 운전 모드를 켜면 운전 중 날아오는 문자 메시지를 갤럭시S2가 음성으로 읽어준다. 참고로 운전 모드를 켜놓은 채 홈 화면으로 나가면 나중에 날아오는 메시지도 음성으로 알려준다. 또한 음성 명령에서는 말로 e메일이나 트위터에 글을 보낼 수 있지만, 음성 대화에서는 이러한 기능을 하지 못한다.

갤럭시S2, 보이스 토크, Voice Talk, 삼성앱스, 무료 어플, 어플
음성 대화가 손을 대지 않고 말로써 지시를 할 수 있는 점은 편하다. 대체적으로 음성 인식도 잘 되는 편이고, "물음표" "마침표"라고 말하면 알아서 '?'. '.'을 입력하기도 한다. 하지만 갤럭시S2의 음성이 너무 기계적인 점과 구글 맵이 국내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하지 않아 길 찾기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점, 그리고 검색을 지시해 웹이나 지도 앱으로 나간 뒤 다시 음성 대화로 돌아오려면 돌아가기 버튼을 눌러야 하는 점은 아쉽다. 앞으로 이러한 기능들이 완성도를 갖춘다면 운전을 할 때나 말로 입력을 하는 것이 편한 이들에게 적잖게 쓰일 것이라 본다.


신고

트랙백 주소 :: 클릭하시면 주소가 나타납니다.

LOCATION | TAGS | GUESTBOOK | OWNER | POST